반응형

2020~2021 시즌 막바지를 달리고 있는 남자 프로배구 V리그가 코로나 19 확진 선수 발생에 따라 최소 2주 동안 중단이 됩니다.

 

KB손해보험 스타즈

박진우는 전날 오전부터 고열 증세를 느껴 선별진료소를 방문한 뒤 코로나 19 검사를 받았고 늦은 오후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되었고, 이상열 감독이 과거 대표팀 코치 시절 박철우(수원 한국전력)를 폭행한 전력이 재조명되며 '시즌 아웃 선언'을 해 3코치 지도체제로 전환한 의정부 KB손해보험은 22일 박진우(센터)의 코로나 19 확진 판정이 나서KB손해보험으로서는 '감독 부재·선수 확진' 등 2개의 악재가 겹친 상황입니다.

 

코로나 19로 인한 스포츠계의 영향

여러 선수·관계자들과 접촉한 1군 선수가 시즌 도중 확진 판정을 받아 리그 진행에 영향을 미친 건 4대 프로스포츠 중 이번이 최초 사례가 되었습니다.

박진우가 지난 21일 경기에 출전했기 때문에 팀 동료들은 물론 안산 OK금융그룹 선수단 모두 23일 오전 코로나19 검사를 받았으며, 한국 배구연맹(KOVO)은 코로나 19 대응 매뉴얼을 근거로 남자부 일정을 23일부터 2주간 잠정 중단하고 남자부 경기는 다음 달 9일 재개할 것으로 보입니다.

 


1군선수가 시즌 도중 확진 판정을 받아 리그에 영향을 끼친 적은 없지만 경기장에 확진자가 있어서 경기를 중단한 적이 있습니다. 

 

KOVO는 지난해 12월26일 KB손해보험과 OK금융그룹의 경기에서 감염병 확진자가 발생하자 리그 일정을 일시 중단한 바 있으며, 당시 중계를 맡은 카메라 감독이 지난달 1일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다음 날인 2~3일 예정된 4경기를 연기를 했습니다.

 


KOVO는 "KB손해보험과 OK금융그룹 경기에 참석한 모든 관계자가 23일 코로나 19 검사를 받은 뒤 방역 당국의 밀접 접촉자 분류에 따라 2차 추가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전했고, KB손해보험 관계자도 "박진우는 현재 증세를 어느 정도 회복한 상태"라며 "금일 저녁 전까진 모든 선수·관계자들의 코로나 19 검사 결과를 받아볼 수 있을 것 같다"라고 예상하고 있습니다.

 

박진우 프로필

출생 - 1990년 3월 18일

신체 - 197cm, 85kg

소속팀 - KB손해보험 스타즈

학력 - 경기대학교

수상 - 2015. NH농협 2014-2015 V리그 시상식 남자부 베스트 7

 

 

반응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